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퀵메뉴 바로가기

현대엔지니어링 로고

100년 기업을 향한
미래 비전

인류의 행복과 사회 발전에 이바지하는 기업

> 지속가능경영 > 공정거래자율준수 > 공지사항

공지사항

공정하고 깨끗한 거래질서의 확립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.

공지사항 보기
(주)라인산업의 불공정하도급거래행위에 대한 건 2017.02.14

하도급 업체에 공사비를 떠넘긴 라인산업에 과징금 25,400만 원

부당특약설정, 하도급 대금 유보 · 미지급 등

 

공정거래위원회는 하도급 업체에 공사비를 떠넘기는 부당 특약을 설정하고, 대금 지급도 미룬 라인산업에 시정명령과 함께 과징금 25,400만 원 부과를 결정했다.

 

라인산업은 20144월부터 201511월까지 아산풍기 EG the 1 아파트 건설 공사에서 53개 수급 사업자와 87건의 하도급 계약을 체결했다.

 

이 과정에서 입찰 내역에 없는 사항을 요구하고, 그 비용을 수급 사업자에게 떠넘기는 부당 특약을 설정했다. 하도급 대금 조정을 신청할 수 있는 권리도 제한했다.

 

또한, 201211월부터 201512월까지 광주선운5블럭 EG the 1 아파트 건설 공사 등에서는 30개 하도급 업체에 대금 지급 보증을 하지 않았다.

 

원사업자는 2개 이상 신용 평가 전문 기관의 회사채 평가에서 A이상 등급을 받은 경우 등 법상 예외 요건에 해당하지 않으면 수급 사업자에게 건설 하도급 대금을 지급 보증해야 한다.

 

20147월부터 201512월까지는 세종7블럭 EG the 1 아파트 건설 공사에서 33개 하도급 업체에게 대금 13,107만 원, 지연이자 5,546만 원 등 모두 18,653만 원을 지급하지 않았다.

 

법상 원사업자는 목적물 수령일로부터 60일 이내에 대금을 지급해야 한다. 60일이 지난 이후에 하도급 대금을 지급하는 경우에는 하도급 법령에 따라 연리 15.5%(대금 지연이 발생한 시기가 201571일 이전인 경우에는 20.0%)를 적용한 지연이자를 지급해야 한다.

 

라인산업은 공정위 조사 직후 미지급한 하도급 대금과 지연이자를 모두 지급하고 부당 특약이 설정된 특수 조건도 삭제했다.

 

그러나 피해를 본 수급 사업자와 위반 행위가 많다는 점 등을 고려하여 시정명령 이외에 25,400만 원 과징금 부과를 결정했다.

 

이번 조치는 하도급 대금을 유보 · 지급하지 않는 행위, 부당 특약 설정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지난해 중 · 대형 건설 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직권 조사 후속 조치 일환이다.

 

앞으로도 공정위는 건설 업종에서의 대금 지급 보증을 이행하지 않는 행위 등을 지속 점검하여 제재할 계획이다.

첨부파일 170209(조간)라인산업의불공정하도급거래행위제재_보도자료.PDF