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퀵메뉴 바로가기

현대엔지니어링 로고

세상과 소통하다

현대엔지니어링 커뮤니케이션

> 홍보센터 > 보도자료 > 보도자료

보도자료

현대엔지니어링의 보도자료를 빠르고 정확하게 알려드립니다.

보도자료 보기
현대엔지니어링, 9억불 규모 말레이시아 복합화력발전소 수주 2017.05.31

▲ 현대엔지니어링∙현대건설 컨소시엄, 말레이시아에서 최대규모 2,242MW급 복합화력발전소 수주
▲ 말레이시아에서 2,000MW급 석탄화력발전소 이어 두 번째 대형 수주 쾌거
▲ 동남아시아 발전플랜트 시장 내 입지 강화 기대
▲ 세계 경제 리스크 대응 위한 시장다변화와 해외 수주 경쟁력 확보에 중점
 

현대엔지니어링이 현대건설과 함께 말레이시아에서 발전 용량이 가장 큰 발전소를 짓는다.


현대엔지니어링은 말레이시아 민자 발전회사인 에드라에너지社(Edra Energy Berhad)가 발주한 복합화력발전소 수주에 성공했다고 5월 31일 밝혔다.


이번 사업은 말레이시아 수도 쿠알라룸푸르(Kuala Lumpur)에서 동남쪽으로 약 90km 떨어진 멜라카(Melaka)州 아롤르 가자 지역(Alor Gajah District)에 연간 발전용량 2,242MW급의 복합화력발전소를 건설하는 공사다. 사업금액은 총 9억 1,800만불(원화 약1조 282억원)이며, 공사기간은 착공 후 40개월이다.


5월 30일(현지시간) 말레이시아 현지 쿠알라룸푸르에서 열린 계약식에는 성상록 현대엔지니어링 사장, 하종현 현대엔지니어링 전력플랜트사업본부장, 다토 마크 링(Dato’ Mark Ling) 에드라에너지 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계약을 체결했다.


현대엔지니어링은 현재 말레이시아 포트딕슨(Port Dickson) 지역에서 지난 2014년 수주한 연간 발전용량 2,000MW 규모의 석탄화력발전소 건설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.


이번 복합화력발전소 수주 전까지는 말레이시아에서 가장 큰 규모의 발전소 프로젝트였으며, 이로써 현대엔지니어링은 말레이시아에서 가장 큰 규모의 발전소 두 곳을 모두 건설하는 진기록을 보유하게 됐다.


현대엔지니어링은 대형 발전소 사업을 우수하게 수행하고 있는 능력을 현지에서 인정받으면서 이번 수주에 성공했다고 평가했다.


이 외에도 인도네시아, 필리핀 등지에서 다양한 발전소 사업을 수행하고 있어, 이번 사업을 계기로 동남아 발전플랜트 시장 내 입지가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

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“세계 경제 리스크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동남아시아와 중앙아시아 등 시장 다변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”며, “공기 내 고품질 준공을 통해 해외 수주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확보할 것”이라고 밝혔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