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퀵메뉴 바로가기

현대엔지니어링 로고

세상과 소통하다

현대엔지니어링 커뮤니케이션

> 홍보센터 > 보도자료 > 보도자료

보도자료

현대엔지니어링의 보도자료를 빠르고 정확하게 알려드립니다.

보도자료 보기
현대엔지니어링, 2년 연속 ‘제 17회 자연환경대상’ 최우수상 수상 2017.11.24

▲ 작년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최우수상 수상, 총 3회 장관표창 영예 안아
▲ ‘생동하는 에코 모자이크’ 슬로건을 바탕으로 가장 자연과 가까운 주택단지 조성
▲ 설계, 시공 뿐만 아니라 조경역량 제고에도 집중해 입주민들에게 쾌적하고 친환경적인 거주공간 제공할 것
 

현대엔지니어링이 지난 24일(금) 문정동 가든파이브에서 개최된 ‘제 17회 자연환경대상’ 시상식에서 2년 연속 최우수상인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했다.


(사)한국생태복원협회 및 (사)한국자연환경보전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환경부가 후원하는 ‘자연환경대상’은 지역을 생태적•친환경적으로 우수하게 보전 및 복원한 사업 대표사례들을 발굴해 녹색산업의 발전을 도모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.


현대엔지니어링은 이번에 일반분야 ‘도시 및 인공지반’ 부문에 「마곡 A13BL 공동주택」을 출품해 생태 다양성, 자연성, 자원 순환성 등 모든 심사항목에서 좋은 평가를 받아 최우수상을 수상했다.


특히, 작년에는 「위례신도시 A3-7BL 공동주택」을 출품해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, 지난 2014년에도 「세종시 1-3생활권 M6BL 공동주택」 신축공사로 입상해 올해로 세 번째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우수한 성과를 냈다.


현대엔지니어링이 27개월에 걸쳐 지난 4월 완공한 「마곡 A13BL 공동주택」은 지상 9~16층의 주거시설 및 부대복리시설을 포함한 22개동 1,194세대의 대단지로 지어졌으며, 총 대지면적 58,782m2(약 17,800평) 중 조경면적이 20,501m2(약 6,212평)로 약 35%의 높은 녹지율을 가지고 있다.


또한, ‘생동하는 에코 모자이크’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▲그린모자이크, 생태와 경관의 회복 ▲에너지 모자이크, 에너지를 만드는 단지 ▲휴먼 모자이크, 마을 공동체의 회복 등 세 가지 컨셉으로 구성해 단지의 쾌적성과 입주민 편의성을 극대화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.


단지 내에 설치한 수생•육생 비오톱(biotope, 생물군집 서식공간)에는 곤충 및 조류, 식물이 어우러진 자연 그대로의 교육공간을 조성했으며, 단지 전반에 왕벚나무, 느티나무, 산수유 등 총 15만 3천여 그루에 이르는 교목, 관목, 지피초화를 심어 입주민들이 쾌적한 거주환경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.


또한, 단지내 물흐름을 개발 전과 최대한 유사하도록 하는 저영향개발(LID, Low Impact Development) 기법을 적용해 단지 전면을 물이 잘 스며드는 투수성소재로 포장하고 각 동 및 근린생활시설 옥상 전체면적의 60%를 녹화해 우천 등으로 발생한 물이 원활하게 순환할 수 있도록 했다.


그와 더불어, 단지 한 켠에 입주민들이 언제든지 모여 독서를 즐기고 서로 교류할 수 있는 독서 정원, 진경산수를 감상하고 카페 등으로도 활용할 수 있는 커뮤니티카페도 조성했으며, 입주민 자녀들을 위해 단지내 5곳에 녹지와 천연자재로 구성된 어린이 놀이터도 마련했다.


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“2년 연속으로 ‘자연환경대상’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함으로써 현대엔지니어링의 뛰어난 조경 역량을 대외적으로 입증한 것 같아 매우 뜻 깊다”며, “설계, 시공뿐만 아니라 조경역량도 지속적으로 제고해 입주민들에게 보다 쾌적하고 친환경적인 거주공간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